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독거 노인들의 즐거운 놀이터 베이스볼파크입니다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문재인의 야구 마케팅, 부산에서 '탱크' 박정태와 함께

작성일
17-04-22 01:15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220.♡.♡.220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2,098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부산 집중유세에 지역 야구의 '전설' 박정태 전 롯데 자이언츠 2군 감독이 참석한다. 안희정 충남지사도 부산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대대적인 세몰이가 예상된다.

21일 민주당에 따르면 문 후보는 22일 오후 12시 울산, 오후 3시30분 경남 창원, 오후 6시 부산을 방문한다. 자신의 정치적 고향인 부산·경남(PK) 지역을 순회하는 셈이다. 문 후보는 지난 17일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 이후 대구를 시작으로 제주·호남·강원·충청 등지에서 유세를 펼쳐왔지만, 아직 PK는 가지 않았었다.

부산 유세는 서면 쥬디스 태화백화점 옆 젊음의 거리에서 진행된다. 이곳에 박 전 감독이 모습을 드러내 문 후보에게 힘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관계자는 "박 전 감독이 참여할 뿐만 아니라, 사직야구장에서만 볼 수 있는 비닐을 머리에 쓰는 퍼포먼스도 구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 전 감독은 부산 출신으로 동래고와 경성대를 졸업했다. 1991년 부터 2004년까지 롯데 자이언츠에서 활동했으며 골든글러브를 5회 수상한 프랜차이즈 스타다. 승부근성이 뛰어나 '탱크'라 불렸으며, 특유의 '흔들흔들 타격 폼'으로 부산 사람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은퇴 후에는 롯데 자이언츠 2군 감독을 역임했다.

문 후보는 지역을 방문할 때 적극적으로 '야구 마케팅'을 하는 중이다. 롯데 자이언츠 치어리더 박기량씨는 지난 경선 기간 중 문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지난 18일 광주와 전북 전주에서는 해태 타이거즈의 전설 김응용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 김성한 전 감독이 유세현장에 나와 문 후보를 지지했다. 김 전 감독은 "타이거즈 야구의 열정으로 문재인 후보를 띄우자"고 말했었다. 광주에서 문 후보가 해태 타이거즈의 붉은 유니폼을 입기도 했다.

문 후보 본인도 야구명문 경남고 출신의 야구광이다. 경희대 재학 시절에는 교내 학년 대항 야구대회에서 주장을 맡았었다. 부산에서 변호사로 활동할 때는 '무쇠팔' 고(故) 최동원 선수가 1988년 프로야구 선수협의회 결성을 주도할 때 법률자문을 해줬던 적이 있다. 문 후보는 최 선수에 대해 "프로야구 선수들 권익옹호를 위해 선수노조 결성을 생각했던 선각자"라고 회고하기도 했다.

문 후보 측은 박 전 감독과 야구 마케팅을 앞세워 '구도' 부산에서 대대적인 세몰이를 한다는 전략이다. 문 후보는 이번 대선 국면에서 PK 지역의 절대 우위를 점하고 있는 상태다. 지난해 총선, PK에서 국회의원 8명을 당선시킨 기세를, 대선에서도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PK에서 50% 이상 득표를 하는 게 목표다.


광주에서 김응용, 김성한
부산에서 박정태, 박기량

후덜덜하네요.
Twitter Facebook Me2day

현재 댓글 정렬: 단계별 정렬  댓글 시간별 역순 정렬하기  댓글 시간별 정렬하기

퍼스나콘 플레이볼 17-04-22 01:16
 220.♡.♡.220  
충남선관위에서 딴지걸어서 안희정 지사 부산 방문은 취소되었다고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규 회원을 위한 베팍 이용 안내 [13] 운영진 07-22 1076111 13
67768 [펌]외국인 친구가 북한사람이냐고 물어봤다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0:38 34 1
67767 무엇이 아이의 건강을 위협하는가 - '안아키'를 비판한다 [2] 존도우 00:09 46 0
67766 [장도리] 2017년 5월 29일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8 22 2
67765 미국의 건강보험 존도우 05-28 27 0
67764 [속보] 헌터x헌터 6월 26일 연재재개 확정!!.jpg 주식마스터 05-28 17 0
67763 [기사] 서훈 "취임시 댓글사건 조사..정치관여 ·권한남용 금지"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8 130 0
67762 똑똑한 사람들과.. 그를 부리는 사람들.. 퍼스나콘 volon 05-28 78 0
67761 [여의도변호사박영진] 이혼소송을 하는 전업주부의 착각 [2] 퍼스나콘 鼈º 05-28 187 0
67760    [여의도변호사박영진] 투자일임업을 하고 싶은 금융맨의 꿈 존도우 01:42 15 0
67759 착한위장전입? 나쁜위장전입? 에 대한 생각 [7] 퍼스나콘 volon 05-28 243 0
67758 임팩트 레슬링 (구 TNA) "슬래미버셔리 XV" 현재까지 확정 대진표 Xtreme 05-28 30 0
67757 MBC 해직언론인 박성제 기자 페이스북.jpg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8 114 1
67756 권순욱 기자 페이스북.jpg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8 183 0
67755 [뉴스톡] 위장전입 뭐가 문제야?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7 90 0
67754 대한민국 권력 서열 1위 근황.jpg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7 247 0
67753 임명직 고위 공직자 청문회에 느끼는 단상 [2] 퍼스나콘 리얼블루 05-27 253 0
67752 일정부분 정의의 사도연맹은 필요하다고 보는 입장이지만.. 퍼스나콘 volon 05-27 89 0
67751 [펌]적폐와의 전쟁 퍼스나콘 ▷◁깊은슬픔 05-27 95 1
67750 [펌] 나도 언주한테 카톡 하나 보내봤다.jpg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7 156 1
67749 위엄 있어 보이냥 퍼스나콘 ▷◁깊은슬픔 05-26 123 1
1  2  3  4  5  6  7  8  9  10  >  >>
회원가입 ID⁄비번 찾기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