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독거 노인들의 즐거운 놀이터 베이스볼파크입니다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문 대통령 연설] 제54회 무역의 날 기념사 (17.12.05)

작성일
17-12-07 19:35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220.♡.♡.205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58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기업인과 노동자 여러분,

그동안 많은 행사를 다녔지만,
오늘은 한결 발걸음이 가볍고, 가슴 뿌듯합니다.
제54회 무역의 날을 맞아,
저는 여러분이 이룬 빛나는 성과를 축하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섰습니다.
우리 국민들 모두 저와 같은 마음일 것입니다.

무역은 우리 경제의 대들보입니다.
무역이 올해 우리 경제의 심장을 힘차게 뛰게 하고 있습니다.

올해 우리 수출은 세계 10대 수출국 중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올해 우리는 세계 6위 수출 대국으로 발돋움했고,
세계시장 점유율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 중입니다.
무역 1조 달러 시대가 다시 열리고
경제성장률도 3%대로 올라설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례없는 정치적 혼란 때문에
우리 경제가 활력을 잃지 않을까
국민들께서 염려가 많았습니다.
북한의 거듭된 도발과 보호무역주의 등
대외여건도 녹록치 않았습니다.

그러나 우리 국민들은 이겨냈습니다.
정치의 위기뿐 아니라 경제의 위기도 이겨냈습니다.
특히 무역인 여러분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불굴의 의지로 수출을 오히려 크게 늘렸습니다.
우리 경제와 국민들에게 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희망을 주었습니다.
참으로 어려운 시기에 이뤄 낸 값진 성과여서 더욱 자랑스럽습니다.

국내 생산현장과 세계시장 곳곳에서
구슬땀을 흘린 기업인과 노동자 여러분의 열정과 헌신의 결과입니다.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온 국민과 함께, 여러분들의 노고에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뜨거운 박수를 보냅니다.

자랑스러운 무역인 여러분,

그동안 수출은 우리 경제성장의 밑거름이었습니다.
1964년 수출 1억불을 달성한 이래
무역의 역사가 곧 우리 경제발전의 역사였습니다.
1997년 외환위기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를
극복한 원동력도 바로 수출이었습니다.

그러나 최근 우리 경제는 
저성장과 양극화라는 구조적 문제에 직면해 있습니다.
경제가 성장해도
일자리가 생기지 않고 국민 생활이 나아지지 않습니다.
양극화가 소비를 막아 성장을 가로막고 있습니다.
정부는 이러한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람중심 경제’로 경제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있습니다.
이제 우리 무역정책도 새로운 시대에 맞게 변화해야 합니다.
양적인 성장을 넘어 
포용적 성장을 이루도록 발전해야 합니다.

첫째, 수출을 통해 더 많은 일자리를 만들어야 합니다.

저는 우선, 전체 기업체수의 99%, 고용의 88%를 차지하는 
중소기업의 역할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전체 중소기업 354만개 중 
수출에 참여하고 있는 기업은 9만4천 개, 불과 2.7% 밖에 되지 않습니다.
오늘 수상한 기업들처럼 수출을 통해 기업을 키우고,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내는 중소・중견기업들이 더 많아져야 합니다.

정부는 중소‧중견기업들이
수출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지원하겠습니다.
기업의 형편에 맞게 맞춤형 수출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겠습니다. 
바이어 발굴부터 계약, 납품까지 전 과정을 돕겠습니다.

일자리 창출효과가 큰 서비스 분야의 수출 활성화를 위해
제조업 수출에 맞춰진 각종 지원제도도 개편하겠습니다.

둘째,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해 수출산업을 고도화해야 합니다.

기존의 주력 수출산업에 
인공지능(AI) 같은 혁신기술을 적용하여 
경쟁력과 부가가치를 높이겠습니다.
차세대반도체, OLED 등 고부가가치 신산업은
수출의 새로운 동력으로 적극 육성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신산업·신기술 분야에 대한 R&D 투자 확대와 
과감한 규제 개선을 적극 추진하겠습니다.

스마트공장의 확대는 중소, 제조기업의 생산성을 높여
수출기업이 굳이 해외로 나가지 않아도
경쟁력을 가질 수 있게 할 것입니다. 
정부는 현재 약 5천개인 스마트공장을 
2022년까지 2만개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스마트공장을 도입하는 기업에게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겠습니다. 
농업도 스마트팜을 통해 
혁신창업과 수출산업으로 도약시키겠습니다.

셋째,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협력 무역이 이뤄져야 합니다.

대기업이 자신들과 협력하는 
중소기업, 중견기업의 수출과 성장을 돕도록 요청합니다.
정부도 상생협력을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유수기업과의 제휴와 협력도 지원할 것입니다.

자체 수출역량이 부족한 중소‧중견기업은
유통 대기업과 무역상사의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도록 하겠습니다.

자랑스러운 무역인 여러분,

보호무역주의와 자국우선주의, 통화 양적완화의 축소, 
유가인상, 원화 강세 등 
내년에도 우리를 둘러싼 무역 여건이 만만치 않을 것입니다.

이를 이겨내려면 
특정지역에 편중된 우리의 수출시장을 다변화해야 합니다.

저는 여러분들이 세계로 더 멀리 뻗어나갈 수 있도록
우리 경제영역을 넓히고, 국제협력을 강화하는데 더욱 힘쓰겠습니다.

그동안 자유무역협정(FTA)은 우리 무역성장의 기반이 되었습니다.
지금 세계GDP의 77%를 차지하는 교역상대국이 
우리와 FTA를 체결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한-아세안 FTA 추가 자유화와 역내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한-유라시아경제연합(EAEU) FTA 등을 조속히 추진하겠습니다.

한반도의 평화와 지속가능한 번영을 위해
북쪽으로는 러시아와 유라시아, 남쪽으로는 아세안과 인도로 
우리의 외교와 경제 지평을 넓히고자 합니다.

이러한 취지에서,
지난 9월, 블라디보스톡 동방경제포럼에서 新북방정책을,
11월, 아세안 순방에서는 新남방정책 구상을 밝힌 바 있습니다.

극동지역에는
조선, 항만, 북극항로, 가스, 철도, 전력, 일자리, 농업, 수산 등
9개의 경제협력 다리(9-Bridges 전략)를 제안하였습니다.

아세안과는 사람중심의 번영과 평화 공동체를 만들어 갈 것입니다.
아세안과의 교역규모를 
2020년까지 2천억 불로 확대하겠다는 목표도 세웠습니다.

신북방정책과 신남방정책의 성공도 결국, 
무역인 여러분들의 손에 달려있습니다. 
함께 세계를 향해 힘껏 달려 나갑시다.
저와 정부가 길을 열겠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무역인 여러분,

무역이 이끈 경제성장에 힘입어
1인당 국민소득 3만 달러 시대도 눈앞에 두고 있습니다.
저는 무역인 여러분과 우리 국민이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이제, 무역 1조 달러를 넘어 
무역 2조 달러 시대를 향해 꿈을 키우고 이뤄나갑시다.
무역이 더 많은 일자리를 만들고,
국민의 삶을 바꿀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합시다.

무역인 여러분의 건승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규 회원을 위한 베팍 이용 안내 [13] 운영진 07-22 1199368 13
69987 [기사] 앞서 2번 기각..검찰, 우병우 전 수석 3번째 구속영장 퍼스나콘 플레이볼 20:13 6 0
69986 [여행] 초가을 나들이 (1) - 잿더미 속에 피어난 도시에서 [1] annihilator 17:39 50 0
69985 비트코인 정부규제중....가슴에 와닿는 말... [3] 그대는나의 17:00 81 0
69984 은이가 주는 2017 연기대상 [4] 퍼스나콘 (매실)은이 16:15 57 0
69983 고양이 [1] 퍼스나콘 무적LG 15:50 55 0
69982 2017년 12월 둘째주 음원 순위 퍼스나콘 (매실)은이 15:12 34 2
69981 일체형 핸드폰 적응이 좀 힘드네요 [7] 퍼스나콘 김플오 14:09 143 0
69980 2017 가온차트 뮤직어워드, 내년 2월 14일 개최…달라진 점은? Xtreme 14:07 28 0
69979 [기사] 18년 이명박 집안 운전사, "다스는 MB 거" (주진우 기자)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3:16 57 0
69978 미국 신생 프로레슬링 단체 Aro Lucha 오늘 첫 흥행 관중석 (레이 미스테리오… Xtreme 12:04 24 0
69977 해축)17~18시즌 전반기 베스트. [4] 퍼스나콘 [KS] 꼴뚜기 10:38 115 0
69976 5년 만에 출근하는 이용마 MBC 기자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9:55 128 0
69975 부문별 후보부터 심사기준까지..제32회 골든디스크, 톺아보기 Xtreme 08:37 46 0
69974 AKB48, '프로듀스48' 참가 접수 받는다…한일 걸그룹 대결되나 Xtreme 08:30 30 0
69973 WWE 레슬러 리치 스완, 가정 폭력혐의 및 감금 혐의로 체포 (해고 위기) Xtreme 12-10 36 0
69972 비트코인 가격 추이 퍼스나콘 ▷◁깊은슬픔 12-10 165 0
69971 스마트 폰 물에 빠뜨렸는데 [7] 퍼스나콘 가슴에돋은칼 12-10 277 0
69970 스포츠키다 선정 WWE 2017년 최악의 대립 10가지 Xtreme 12-10 50 0
69969 '더 유닛', 기존과는 다른 방식으로 '구미를 당기다'...… Xtreme 12-10 61 0
69968 상대팀 빡치게 하는 개인기.gif [1] 퍼스나콘 [KS] 꼴뚜기 12-10 161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