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MB, 2009년 살인범 320명 무더기 특별사면

작성일
18-10-12 14:33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25.♡.♡.45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1
조회
421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흉악범 제외한 "생계형 사면"이라는 설명과 정면 배치
당시 심사위원들 "잘 모르겠다"..국감서 의혹 풀릴까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임기 두번째 해인 지난 2009년 8.15특별사면에서 살인범 320명을 사면한 것으로 확인됐다.
당시 이 대통령과 정부는 철저한 생계형 사면이라고 강조하면서 흉악범은 포함되지 않았다고 했지만, 결국 거짓인 것으로 드러났다.

10일 CBS노컷뉴스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춘석 의원실이 법무부로 부터 받은 특별사면 관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2009년 8월 8일 사면심사위원회는 일반형사범 9470명에 대한 상신을 심사·의결했다. 실제 사면은 이보다 조금 적은 9467명에 대해 이뤄졌다.

심사위원장은 당시 김경한 법무부 장관이 맡았고, 한상대 검찰국장, 소병철 범죄예방정책국장, 한명관 대검 기조부장 등이 정부·검찰을 대표해 참여했다. 민간에서는 유창종 전 중앙지검 검사장, 곽배희 한국가정법률상담소장, 권영건 전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오영근 전 한양대 법학전문대학원장 등 4명이 포함됐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사면심사위에 앞선 같은해 7월27일 라디오 연설에서 기업인과 공직자 등 여러 계층에서 사면을 요구하지만 8.15 특별사면은 오로지 '생계형 사면'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전 대통령은 "기업인들 또는 공직자들 등 여러 계층에서 사면을 요구하고 있지만 이번 8.15 사면은 오로지 생계형 사면, 농민, 어민 또는 서민, 자영업하는 분들, 또 특히 생계형 운전을 하다가 운전면허가 중지된 분들을 찾아서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정인에 대한 형량를 줄여 주거나 면제해주는 특별사면이 남발되면 사법권이 훼손된다는 비판을 의식해 특사에 대한 정당성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였다.

법무부도 8월11일자 보도자료에서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민생 특별사면 실시'라는 제목으로 "살인·강도·조직폭력·뇌물수수 등 제외 범죄에 해당하지 않는 자"에 한에 일반 형사범 특별사면을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형사범에 대해선 "생계형 서민 범죄 관련사범으로 한정한다"고 강조했다. 당시 사면은 운전면허 제재 특별감면(150만5,376명)이 대부분을 차지했고 △어업 면허·허가 행정처분 특별감면(8764명) △해기사면허 제재 특별감면(2530명) 등이 포함됐다.

이 때문에 언론에서도 '서민을 위한 사면' '친서민 특사'라며 긍정적인 평가가 주를 이뤘다.

하지만 정작 심사위 회의 탁상에 오른 명단에는 살인죄가 확정된 사람만 267명으로 파악됐다. 여기에 존속살해범, 강도살인범 등을 더하면 숫자는 320명이나 된다.

당시 심의위에서는 살인범 사면에 대한 이렇다할 논의가 없었다.

왜 이렇게 많은 살인범들이 한꺼번에 사면됐는지에 대해선 당시 심사위원들도 확실한 대답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검찰출신 한 심사위원은 "정확한 기억이 없다. 그런 숫자라면 매우 이례적"이라고 말했고, 민간 심사위원은 "실인도 사면에 포함될수는 있다"면서도 "하지만 수백명이라는 숫자는 믿지 못하겠다"고 전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서류에 나온 내용에는 오류가 없다"면서 "다만 살인범도 경우에 따라 사면을 해줄수 있다"고 전했다. 예를 들면 피해자로부터 오랫동안 폭행에 시달리다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르는 경우다.

그렇지만 당시 사면 명단에는 강간, 강도, 절도, 폭력 등 다른 죄질이 나쁜 흉악범들도 대거 포함돼 있어 이런 논리만으로는 수백명의 흉악범 사면이 충분히 설명되지 않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2516 [펌]대한민국이 뮤지컬 최강국인 이유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7 59 0
72515 자유한국당이 여가부폐지를 퍼스나콘 (매실)은이 02-17 89 0
72514 온라인의 목포. 베팍 활성화 운동 (커뮤니티사이트 재생사업? ㅎ) 퍼스나콘 volon 02-16 107 1
72513 吳, 黃에 엘시티 등 거론..黃 "잘 알아보고 질문해라"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6 95 0
72512 옆집이 이사나갔어요 [7] 퍼스나콘 ♡핫초코♡ 02-15 190 0
72511 추억의 개새끼 신마담 02-15 104 0
72510 입사 55일만에 퇴사 - 혈압조심 [1] 티카의 02-15 108 0
72509 오늘의 점심 [8] 퍼스나콘 가슴에돋은칼 02-15 170 1
72508 1억원짜리 샤워 시스템 해피바이러스 02-15 92 0
72507 스웨덴의 자부심 퍼스나콘 volon 02-15 136 1
72506 아무래도 커뮤니티에 알바봇 프로그램이 침투한거 같아요 [2] 퍼스나콘 volon 02-14 168 1
72505 이제는 퇴근할 시간에 안 어둡네요. [3]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4 122 1
72504 자자 수요일은 고수 보는날입니다! 해피바이러스 02-14 105 0
72503 너를 위한 공연 티카의 02-14 90 0
72502 안희정 전 지사 부인 민주원씨 페이스북 [3] 퍼스나콘 플레이볼 02-14 231 0
72501 아침에 일하는데 [6] 퍼스나콘 가슴에돋은칼 02-14 179 0
72500 [펌]구글을 속이는 동물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3 132 1
72499 왕이 된 남자 보고 있는데욤(스포유) 퍼스나콘 ♡핫초코♡ 02-13 93 0
72498 미련에 대한 명언 티카의 02-13 85 0
72497 [기사] '한국 인공태양' KSTAR, 1억도 초고온 플라스마 첫 달성 퍼스나콘 플레이볼 02-13 91 2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